안녕하세요. 살림왕 똑순이입니다. 저녁에 엉터리 생고기에서 돼지고기 포식했네요. 고기만 먹으면 다이어트 식인거 아시죠? ㅎㅎ. 이렇게 합리화를 하고, 밥안먹었어요. 목살과 삼겹살만 집중적으로 팟답니다. 그러나 많이 먹진 못했어요. 이유는 차차 알게 되실거에요.

워낙 회전율이 좋은 엉터리 생고기 오늘도 어김없이 만석입니다. 하지만 운좋게 바로 자리를 배정받을 수 있었습니다. 세팅도 진짜 빨리 해주시던, ㅠㅠ 정말 아르바이트 생들 점주님들 힘드실거에요.

돼지고기 삼겹살 목살을 불판에 얻고 시작합니다. 엉터리 생고기는 불판의 화력이 좀 약해서 익히는 데 오래걸려요. 배고픈 상태로 가서 진짜 짜증이 났던, 불 올리기만 하면 귀신같이 와서 내려주시잖아요?? ㅎㅎ 아! 그리고 삽겹살 먹는 데 필요한 기본 밑반찬들 다있답니다. 쌈무는 모르겠네요. 상추, 파무침, 양배추, 쌈장, 김치, 콩나물무침, 마늘 슬라이스까지, 된장찌게에 청양고추 넣으면 더 맛있는 건 상식이죠?

엉터리 생고기 홍대점은 가격을 11900원까지 올리고 문을 닫았드랬죠. 근데 망원점은 아직 1만원을 고수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언제 오를지 모를 일이에요.

돼지고기의 꽃은 정말 삼겹살인 것 같에요. 처음에 주신 목살은 고기가 많이 푸석푸석했어요. 육즙도 없고, 그려러니하고 먹다가, 절반은 버렸네요. 삼겹살은 그나마 기름이 있어서 촉촉하게 먹긴 했지만,,, 엉생 신화가 점점 역사 속으로..

엉터리 생고기의 목살(왼편)과 삼겹살(오른편)입니다. 맛은 달달한 양배추와 소스 그리고 파무침과 먹을 때 비로소 난답니다. 된장 찌게 넘 맛있어요.

삼겹살 2차로 올렸어요. 불판이 달궈져서 그나마 익더라구요. 혼자서 저 두덩이 먹고 1덩이 남겼네요. 같이간 친구가 맛없다며 안먹었어요. 전 배고파서 먹었거든요. 나쁘진 않았어요. 김치도 기름이 적당히 익으면 맛나고. 엉터리 생고기에 큰 기대는 말자구요. 역사 속으로 사라져가는 것 같았던 엉터리 생고기.ㅠㅠ 그 동안 좋았었는데. 고맙단 말은 전하고 싶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마포구 망원2동 |
도움말 Daum 지도
  1. Richard 2017.05.01 09:29 신고

    엉터리 생고기 집 맛있다고는 들었는데요 ㅎ
    조금 변한건가요?
    아직 가보질 않아서 ㅎㅎ
    삼겹살 매니아라 ㅎㅎ 그래도 가봐야겟네요 ㅎ
    좋은 포스팅 잘 봤습니다~!

    • Thogson 2017.05.02 18:15 신고

      하하 매주 가던 시절이 있었네요. 지금도 그 푸짐함을 즐기기엔 더할나위없다고 봅니다.

  2. 지후대디 2017.05.02 10:26 신고

    아하 고기만 먹으면 다이어트식 이었군요 ^^
    저도 당분간 다이어트식만 해야 할것 같습니다!
    두툼한 목살과 삼겹살이 너무 식욕을 돋구는 비주얼입니다.
    저도 한번 엉터리 생고기 들려봐야 겠네요~

  3. GeniusJW 2017.05.02 22:48 신고

    엉터리생고기 가게도 가본지 오래됐네요~~ㅋㅋ
    예전에 갔던 곳은 좀 질이 않좋았는데,
    오랜만에 다른 엉터리생고기로 가보고싶네요~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